보도자료

> 열린소통광장>보도자료

남을 비방하는 말, 비속어, 음란성 글, 광고성, 실명을 사용하지 않은 글은 관리자 임의로 바로 삭제합니다.

충남연구원, “충남 한계마을 유형별 정책 수립 필요”
충남연구원, “충남 한계마을 유형별 정책 수립 필요”
작성자 정봉희 작성일 2022. 09. 28
조회수 192
파일

충남연구원, “충남 한계마을 유형별 정책 수립 필요

- 소멸 위기의 농촌마을 살리기 위한 연계 협력 관건

 

충남 농촌지역의 저출생, 고령화로 인구감소가 지속되는 등 마을 소멸 위기를 해결할 정책이 수립되어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

 

농촌지역 주민들만의 노력으로는 역부족인 만큼, 외부와의 지속적인 연계 협력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다.

 

최근 충남연구원 정석호 마을만들기지원센터장은 정책현장리포트를 통해 올해 상반기에 서천지역 한계마을 33곳 중 10곳을 시범대상으로 선정 후 한계마을 정책방향 수립을 위해 마을현황 및 주민 설문 등 현장조사를 실시했다특히 한계마을의 공동체 활성화 사업 추진을 위해 한계마을 유형별 정책 방향 수립과 일자리 창출을 통한 소멸 위기 대응 전략을 수립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계마을은 마을인구가 50명 이하이면서 65세 이상 고령화율 50% 이상인 마을을 의미한다. 서천군의 316개 마을 중 약 10%가 한계마을로 나타났으며, 이는 충남 시군 중 한계마을 비율이 매우 높은 편이다.

 

이에 서천군은 지난 2018년부터 충남연구원과 관련 정책연구를 통해 한계마을에 대한 정책 방향을 마련하고 있다.

 

최근 조사된 10개 마을의 주민(이장, 노인회장 등 마을별 5명 내외) 설문 결과를 보면, 공동체 활동의 한계는 있지만 9개 마을에서 소멸하지 않을 것이라고 응답했다. 또한 마을 전체, 정주 여건 및 경관 등은 만족하는 편이었고, 문화생활, 복지, 교통 등 기초 생활 서비스는 불만족스럽다는 의견이 많았다.

 

정 센터장은 충남도내 한계마을 실태조사를 통해 재생’, ‘재편’, ‘소멸등의 유형별 정책 방향을 수립하고, 지역 출신의 청년 및 활동가 등을 모집해 현장조사와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실시하는 도농 상생 협력 플랫폼 구축 등 다양한 연계 협력 방안을 도입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연구문의 : 정석호 충남마을만들기지원센터장 041-406-7401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담당부서 : 출판홍보팀 담당자 : 정봉희 연락처 : 041-840-1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