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열린소통광장>보도자료

남을 비방하는 말, 비속어, 음란성 글, 광고성, 실명을 사용하지 않은 글은 관리자 임의로 바로 삭제합니다.

충남도 온라인거래 활성화...지역경제 효과 톡톡
충남도 온라인거래 활성화...지역경제 효과 톡톡
작성자 송수진 작성일 2024. 01. 09
조회수 117
파일

- 온라인거래가 오프라인사업체의 매출액·고용 증가에도 한몫


 


충남도 온라인거래가 활성화되면서 지역경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디지털 혁신의 가속화와 소비트렌드의 변화로 인해 온라인쇼핑 산업 규모가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는 만큼, 지역 내 온라인거래 활성화를 위한 정책 대응도 마련되어야 할 시점이다.


 


최근 충남연구원 강수현 연구원과 신동호 선임연구위원이 발표한 ‘온라인거래 활성화가 충남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인포그래픽 제73호, 자료:경제총조사 3개년)에 따르면, 2022년 기준 전국 온라인쇼핑 거래액이 200조 원을 돌파했다. 이는 지난 20년간 연평균 23%씩 초고속 성장을 했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연구진은 “온라인쇼핑의 확대는 신용카드 사용의 대중화, 택배업 발달, 간편 결제시스템 활성화, 모바일 쇼핑 기반 등은 물론,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소비트렌드가 확산되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충남도 온라인거래 사업체(2010년 대비 2020년 기준)는 2020년에 13,547개로 2010년 965개보다 약 13배가 늘었고, 연평균 28.6%씩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고용자수는 31,861명으로 3,983명보다 약 7배 이상 늘어났고, 이는 도내 전체 사업체 고용의 15.1% 수준이다. 또 온라인거래 사업체의 총 매출액은 약 6.9배 증가했는데, 이는 연평균 23% 증가한 수치로 전체 사업체 매출 비중의 11.5%를 차지한다.


 









충남도 온라인거래 사업체수 현황.jpg충남도 온라인거래 사업체 고용 현황.jpg

 


연구진은 “온라인 판매액이 10% 증가하게 되면 지역상권 오프라인 판매액 4.3%, 산업 매출 9.7%, 고용 5.5%, 생산성 13.3% 각각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특히 고용 증대효과는 온라인 판매업체가 오프라인 판매업체에 비해 평균 14.1%(전국 평균 13%) 더 높게 나타났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만, 온라인거래가 제품가격 하락, 소비자 선택범위 확대, 연관산업 고용창출 견인 등 긍정적 효과가 있지만, 로컬기반 지역상권 내 소비대체, 낮은 진입장벽에 따른 지속적인 생산성 감소 등 풀어야 할 과제도 드러났다”며 “온라인거래를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지역상권의 혁신 및 생산성 개선 △온라인 거래 유통 인프라, 물류 시스템 및 역량 강화 △급변하는 시장환경에 대응한 온라인거래 관련 제도적 지원책 마련 등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담당부서 : 출판홍보팀 담당자 : 정봉희 연락처 : 041-840-1192